Press

Press

the multimedia company announced in..

작성자
Mr, J
작성일
2017-02-15 03:49
조회
132
한국유비쿼터스, 블루레이 디스크 사업

멀티미디어 전문업체인 한국유비쿼터스(대표 송기만)는 차세대 고화질 미디어 표준인 '블루레이'디스크(Blu-Lay Disc·BD) 타이틀 제작 및 프로그래밍 사업에 최근 본격 나섰다고 9일 밝혔다.

'블루레이'는 DVD보다 6배 이상의 데이터를 저장하고 '풀 고화질(FULL HD)'급 영상을 구현할 수 있는 차세대 광디스크 규격이다.

송기만 대표는 "올 하반기에 LG전자와 삼성전자,소니 등이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국내 출시했고 '풀 고화질'급 TV와 모니터의 가격 하락으로 내년부터 블루레이 시장이 본격 형성될 것"이라며 "이 시장을 겨냥해 방송사 및 영화콘텐츠업체들과 함께 BD 제작에 나설 예정"이라고 말했다.

한국유비쿼터스는 국내 특허 출원한 기술을 바탕으로 DVD에서는 불가능한 네트워크 기능을 갖춘 솔루션을 탑재한 BD를 선보일 계획이다.

송태형 기자 toughlb@hankyung.com

http://www.hankyung.com/news/app/newsview.php?aid=2007120973971




[Korea Economy] Dec 9, 2007

Ubiquitous Korea, Blu-ray Disc Business



By Song, Tae-Hyung

Staff Reporter





Korea Ubiquitous(CEO: Song, Ki-Man), the multimedia company announced in December 9, 2009 that they turned to ‘Blu-lay’ Disc, next generation high quality media standard and Programming business.


‘Blu-ray’ is the Next-generation Optical Disk Standard to implement ‘Full high-definition(Full HD)’ and store data 6 times more than DVD.


“Blu-ray market will be regularized from next year because of the low price of ‘Full high-definition and TV & Monitors and Besides LG Electronics, Samsung Electronics and SONY came forward Blu-ray Players in domestic market on second half of this year”, said, Ki-Man Song, CEO of Korea Ubiquitous


Korea Ubiquitous will introduce new BD that includes network solution with licensed technology which is impossible in DVD.